고은하의
 

 

 
 

 

현재위치: > 낭송시영상 > 낭송시영상

   
  비가 내릴 때는 그립습니다 - 최명운 (고은하 낭송)
  글쓴이 : 고은하     날짜 : 11-07-07 09:46     조회 : 2083       
    비가 내릴 때는 그립습니다 / 최명운 (낭송 고은하) 속담에 장마철엔 돌도 큰다는 속담이 있네요 그렇듯 비가 많이 내린다는 것이겠지요 그리움 쌓일 때가 평생 얼마나 될까요 애절할 정도는 아니지만 요즘엔 정말 그리움이 쌓입니다 비밀스럽게 지나간 옛 시절이 그립고 꽃샘추위 여우바람 극성부리던 이른 봄 눈발 날릴 때 지게 지고 나무하던 시절도 나무하다 숲에서 후다닥 토끼가 달아나면 잡지 못하는 걸 뻔히 알면서 뒤쫓았을 때도 그립고 개울가에서 모래무지 붕어 쏘가리 잡아 매운탕 끓여 먹던 때도 그립습니다 한밤중 십 리길 극장에 가서 몰래 성인들만이 보는 영화 보던 시절도 그립고 어두컴컴한 극장 안 설렘으로 두근두근 가슴이 쿵쿵 틔지만 남이 볼세라 손을 살짝 잡았던 그 시절도 그립습니다 내 마음은 열려 있다고 나만의 착각 속에 사는 중년의 지금 빛바랜 추억은 그저 간간이 바람결에 스쳐 지나갑니다 바람도 구름도 비도 산새도 햇살도 쉬어 가는 산천 같은 마음입니다 하루 단 한 번만이라도 들렀다가 가시지 않겠습니까! 안개에 둘러싸여 희미하게 보이는 현실일지라도 손꼽아 기다리겠습니다 당신을.

♧소스입니다♧

샤인뷰티   11-07-12 20:02
넘 고운목소리에...
저만치 가버린 추억에 잠기어..
행복함으로 머물다가 갑니다
최명운시인님 고은하님 행복하세요^^
     
고은하   11-07-14 23:03
저만치 가버린 추억.. 제가 뛰어가서 조금 붙잡아다 주고 싶은데 천국의 여인이 아직 그런 능력이 주어지질 않네요^^
샤인님, 행복한 시간으로 머물다 가셨으리라 믿을게요 고마워요^^
   

 

 

 
 2022/8
 
1
2
3
4
5
6
7
8
9
10
11
12
13
14
15
16
17
18
19
20
21
22
23
24
25
26
27
28
29
30
31